기사 (전체 11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레저&위크엔드] 하늘을 달리는 ‘출렁다리’ 땅을 수놓은 ‘팝아트’ 순창, 작품이 되다
채계산은 책여산, 적성산, 화산 등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우는 가운데 그 중에서 사람들에게 가장 불리는 이름은 채계산이다. 전라북도 순창군 적성면 괴정리와 남원시 대강면 입암리, 옥택리 경계에 위치해 있는 채계산은 적성강변 임동의 매미 터에서 동쪽을 바...
이홍식  2020-05-14
[레저&위크엔드] 섬진강 따라 이어지는 순창 관광로드
- 현재까지 국내 무주탑 최장거리인 270m다리지상으로부터 가장 높은 곳이 무려 90m다리 중간도 75m로 아찔한 스릴 느낄 수 있어- 오는 6월 먹거리 확대 위해 푸드트럭 공간 마련 채계산은 책여산, 적성산, 화산 등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우는 가운데...
이홍식 기자  2020-05-14
[레저&위크엔드] 설원에서 ‘왈츠’를
‘무진장’. 우리가 평소에 많이 쓰는 말 가운데 하나로 엄청나게 혹은 하염없이 많다는 의미다. 무주와 진안. 장수 지역을 묶어 예부터 이곳은 오지여서 한번 들어가면 나오기가 어렵고 경치가 아름다워 한번 가면 나오기가 싫은 곳이어서, ‘볼만한 광경이 엄...
김동성 기자  2019-12-12
[레저&위크엔드] 눈이 그린 마이산··· 문필봉 화룡점정을 찍다
계절마다 색다른 매력을 뽐내는 진안고원은 겨울이 되면 새하얀 설국(雪國)으로 변한다.진안의 마이산은 물론 구봉산, 용담호, 메타세쿼이아를 비롯, 주요 관광지 일대의 설경이 장관을 이룬다.그중 진안 설경여행 '한 스폿'은 누가 뭐래도 마이...
양대진 기자  2019-12-05
[레저&위크엔드] 울창한 숲속 고즈넉한 한옥촌··· 힐링이 절로
하루하루 바쁘게 돌아가는 일상생활 속에서 벗어나 기해년 올 한해를 정리하고 싶은 친구, 가족, 연인들에게 안성맞춤인 이곳, 바로 장수군 장계면 논개생가길 31-13 일원에 위치한 대곡관광지다.장수군은 도심에서 벗어나 전체 면적 70%이상이 산림으로 이...
엄정규 기자  2019-11-28
[레저&위크엔드] 자연과 인간의 공존 ‘미래’를 밝히다
고창군이 내년 세계유산 3관왕(문화·인류무형유산+자연)의 비상을 꿈꾸고 있는 가운데, 그 바탕에 깔린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는 생태도시’가 주목받고 있다. 경이적인 복원 본능을 뽐내는 ‘운곡습지’는 대한민국 치유형 농촌관광의 대표모델로 키워지고 있고,...
신동일 기자  2019-11-20
[레저&위크엔드] 호남의 소금강, 애기단풍 얼싸 안겨오네
황금들녘으로 온 세상이 노랗게 물들어가는 가을, 단풍을 찾아 떠나는 등산객의 계절인 가을이 왔다. 유난히도 더웠던 여름을 지나 이제 강천산은 가을 단풍객을 기다리고 있다. 온산이 단풍으로 물들길 기다리는 11월의 강천산은 그저 신비롭다.호남의 소금강을...
이홍식 기자  2019-11-14
[레저&위크엔드] 싸목싸목 ‘천년의 만추’를 걷다
가을이라는 말이 무색할 만큼 찬 기운 머금은 바람이 옷깃을 단단히 여미게 한다. 그러한 바람 속에서도 아랑곳하지 않고 가을산 나무들은 마지막 단풍 옷 뽐내기에 안간힘을 쓴다.초봄에 여린 살결로 세상을 찢고 나와 여름 내내 청청했던 잎들이 단풍으로 교태...
최규현 기자  2019-11-07
[레저&위크엔드] 동화같은 사랑··· ‘국화나라’에서 꽃핀다
1. 꿈과 사랑의 국화 여행 속으로 !! 익산 천만송이 국화축제 개막익산시(시장 정헌율)는 10월 25일부터 11월 3일까지 10일간 중앙체육공원에서 를 개최한다.올해에는 ‘꿈과 사랑의 나라로 떠나는 국화 여행’이라는 주제로 형형색색 오색물결 가득한 ...
김익길 기자  2019-10-17
[레저&위크엔드] 광활한 ‘순수의 세계’ 속에 마음 담가 볼까
꽃의 물결이 넘실넘실, 바다를 이룬다. 새하얗고 분홍빛을 띠는 구절초다.가을의 정령 구절초가 장관을 이루면 가을의 절정이 왔음을 알 수 있다.‘제14회 정읍 구절초 꽃축제’가 오는 10월 5일부터 20일까지 구절초 테마공원 일원 열린다. 구절초 테마공...
정성우 기자  2019-10-03
[레저&위크엔드] 현재가 부대껴? 과거로 놀러와!
타임머신을 타고 과거의 군산으로 떠나보자.올해로 7회째를 맞는 군산시간여행축제가 오는 10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군산시 중앙로에 위치한 구시청광장과 원도심 일원에서 ‘같은 공간, 다른 시간, 하나 된 우리!’라는 주제로 개최된다. 축제의 주제는 ...
임태영 기자  2019-09-25
[레저&위크엔드] 먹거리·놀거리·쉴거리··· 와일드하게 어울리다
완주와일드푸드축제가 올해도 더욱 와일드하게 찾아온다. 매회 이색음식과 체험을 선보이며, 인기를 높여가고 있다. 올해 와일드푸드 축제를 미리 엿보자. 올해로 9회째를 맞는 완주와일드푸드축제는 오는 9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고산자연휴양림 일원에서...
임연선 기자  2019-09-19
[레저&위크엔드] 맛있고 재밌는 ‘붉은 향연’ 가을을 열다
한우와 사과, 오미자 등 빨간색의 청정 농축산물을 주제로 2007년부터 해마다 열려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가 올해도 어김없이 9월 6일부터 8일까지 사흘간 장수군 의암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더 새로워지고 더욱 스펙타클 해진 ...
엄정규 기자  2019-08-29
[레저&위크엔드] 한 여름밤의 ‘필봉연가’··· 더위를 잊다
국가무형문화재 제11-5호 임실필봉농악보존회(보존회장 양진성)는 6월부터 8월 31일까지 매주 토요일(7월, 8월은 매주 금, 토요일) 강진면 필봉농악전수관에서 ‘전통연희극 춤추는 상쇠-필봉연가’공연이 펼쳐진다.한옥자원활용 야간 상설공연은 문화체육관광...
임은두 기자  2019-08-15
[레저&위크엔드] 금강에서 가족애를 낚다
여름 폭염이 연일 계속되면서 숨이 턱까지 차오르는 무더위. 숨이 막히는 듯한 무더위를 피해 조용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곳은 없을까? 답답한 도심의 일상을 탈출해 가까운 곳에서 자연을 벗 삼아 휴식을 취하면서 가족들 모두가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쉼...
김종순 기자  2019-08-08
[레저&위크엔드] ‘영원한 사랑’ 멋-풍류 가득한 남원서 여름 추억 쌓기
장마가 끝나면서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고 있다. 낮에는 수은주가 섭씨 35도를 오르내리고, 밤에도 잠 못 드는 열대야가 8월 중순까지 계속될 것이다.한 여름 더위를 피하면서 잊지 못할 추억을 쌓고 싶다면, 지리산이 손짓하고 600년을 맞은 광한루가 ...
김수현 기자  2019-08-01
[레저&위크엔드] '야' 거닐자 여름 군산 밤거리 '행'복 가득한 밤 추억과 함께
군산만의 특색 있는 문화유산을 기반으로 성공적인 축제로 자리매김한 ‘군산문화재 야행(夜行)’이 8월 화려한 막을 연다.‘2019 군산문화재 야행’이 오는 8월 2~4일, 16~18일 3일씩 2회에 걸쳐 근대역사박물관 및 원도심 일원에서 개최된다.군산야...
임태영 기자  2019-07-25
[레저&위크엔드] 바다야, 휴가를 부탁해
시원한 바다 향기를 만끽할 수 있는 서해안 시대 해양관광의 거점도시이자 미래로 세계로 생동하는 부안의 해수욕장들이 여름 피서철 이야기를 써내려가기 위한 서막의 팡파레를 힘차게 울렸다.더위에 지친 이들이여~~~ 부안으로 오라!! 눈부신 햇살과 끝없는 백...
최규현 기자  2019-07-18
[레저&위크엔드] 때묻지 않는 자연에 심신을 씻으니 ‘뽀드득’
- 투명한 계류가 흐르는 진안고원의 계곡진안은 호남의 3대 정맥인 금남정맥, 호남정맥, 금남‧호남정맥 등 3대 정맥이 맞닿은 산태극과 섬진강, 금강의 발원지인 수태극이 교차하는 곳이다. 평균 해발 300m의 고원지대로 호남의 지붕, 남한의 ...
양대진 기자  2019-07-11
[레저&위크엔드] 복분자 먹고 수박 먹고 ‘더위 사냥’ 끝~
고창이 주는 여름 빨간맛 선물 ‘제16회 고창복분자와 수박축제’가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3일간 선운산 생태숲 일원에서 펼쳐진다. 이번 축제는 수박과 복분자를 테마로 특화된 농특산물 축제다. 축제가 열리는 선운산 도립공원은 곳곳에 기암괴석이 웅장한...
신동일 기자  2019-06-20
여백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20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