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전북1000리길] 국가지질공원, 세계적 갯벌을 품다
해넘이솔섬길과 이어지는 구간이다. 낙조로 유명한 솔섬을 지나 남쪽으로 걷는다. 솔섬과 모항은 지구과학적으로 중요하고 경관이 뛰어난 지역으로 환경부 장관이 인증하는 국가지질공원이다. 중생대 백악기 화산활동에 의해 만들어진 갯바위와 해변을 따라 화려하게 ...
최규현 기자  2018-12-30
[전북1000리길] 해안선 따라 '절경 파노라마'
적벽강 노을길은 부안 고사포해수욕장에서 하섬전망대와 적벽강, 수성당, 채석강, 격포항으로 이어지는 총 9㎞(3시간 소요) 코스이다. 변산반도 국립공원 구역으로 자연경관이 우수하고 해안선을 따라 걸으며 서해바다의 절경을 볼 수 있다. 특히 지난해 국가지...
최규현 기자  2018-12-12
[전북1000리길] 편백숲, 사람을 키우다
완주 상관면 편백숲길은 워낙에 유명해 전국각지에서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빽빽하게 늘어선 편백나무의 숲길에 들어서면 상쾌함이 절로 느껴진다. 미세먼지로 숨 쉬기도 팍팍해진 요즘, 편백숲에서는 자연스럽게 숨을 깊게 들이마시는 자신의 모습을...
임연선 기자  2018-12-10
[전북1000리길] 초록샤워로 ‘몸 호강’ 문화놀이로 ‘마음 호사’
완주 운문골 마실길은 경천면과 고산면에 걸쳐있다.경천생활체육공간에서 시작해 편백나무숲, 운문골, 완주전통문화체험장으로 이어지는 길인데 노선길이는 총 6㎞이며, 소요시간은 2시간이다.특히, 편백나무숲과 소향저수지, 운문천이 자리해 삼림욕과 더불어 볼거리...
임연선 기자  2018-12-05
[전북1000리길] 감나뭇길 사이로 흐르는 메아리··· "오매~ 감물 들겄네"
감이 익어가는 가을이면, 완주군에서는 걷기행사가 열린다. 바로 고종시 마실길에서. 고종시 마실길이 생소한 이들에게는 완주군 말고, 다른 행정구역이 있는지 하고 의아해하기도 하겠지만 고종시는 ‘시(市)’가 아닌 감나무 ‘시(枾)’다.완주군 동상면에 위치...
임연선 기자  2018-11-28
[전북1000리길] 가장 깨끗한 자연과의 교감··· '소망의 종' 울려라
전북 1000리길 44개 노선 중 운곡저수지 주변을 한 바퀴 돌면서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힐링로드! 고창의 운곡생태습지길 2코스를 걸어보자.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고창군의 있는 그대로의 자연생태환경을 만끽할 수 있는 ‘운곡생태습지길’운곡생태습지길 ...
신동일 기자  2018-11-26
[전북1000리길] 역사와 문화의 길을 밟으며 시공을 넘나들다
고창읍내에 할아버지 당산이라고 불리는 중요민속문화제 제14호 오거리당산은 본래 동서남북과 중앙에 다섯 개의 당산이 있었다. 전국에서 유일하게 남아있는 마을당산으로 현재 삿갓바위를 쓰고 있어 할아버지 당산이라고 부르기도 하며 행주형의 마을이 물에 떠내려...
신동일 기자  2018-11-21
[전북1000리길] 물, 바람, 동물 그리고 내 발걸음 소리
고창군은 전북 1000리길 44개 노선 중 3개(운곡생태습지길 1코스, 운곡생태습지길 2코스, 읍성성곽길) 노선이 선정됐다.이 중 운곡생태습지길 1코스는 2018년 10월 26일 ‘한반도 첫수도 선포식 때 한반도 첫수도 길로 지정됐다.BC 4-5세기에...
신동일 기자  2018-11-19
[전북1000리길] 길 위에서 조선 ‘유학의 큰 별’을 줍다
조선 유학의 봄길을 거닐다!전북 1000리길 선정 순창 선비길, 수려한 자연 풍광과 유학의 혼 느끼는 도보여행 주말 가을을 만끽하기 딱 좋은 날씨다. 가정의 달이니 가족과 함께 떠나는 여행이 제격일 듯싶다. 순창군은 작년에 선비길을 완공하고 본격적 운...
이홍식 기자  2018-11-14
[전북1000리길] 곱디고운 단풍길 너머 '사색의 길'에 이르다
강천산은 금강산을 참 많이 닮은 산이다. 우선 아름다운 산세가 그렇고, 거울처럼 맑은 물이 그렇다. 또 찾는 사람의 감탄을 절로 자아내게 하는 2개의 폭포와 기암괴석은 왜 강천산이 호남의 소금강으로 불려지게 됐는지를 보여 준다.일상에 지쳐 숲속에서의 ...
이홍식 기자  2018-11-12
[전북1000리길] '천혜의 수석공원' 명당 중의 명당이로다
▲ 기암괴석의 비경을 품에 안은 장군목 순창군 동계면에 위치한 장군목은 섬진강의 상류에 천혜의 수석공원으로 빼어난 경치를 자랑하는 곳으로, 사람들이 발길이 끊이지 않는 대표적 관광명소다. 특히 산자락과 강물이 절묘하게 조화를 이루며 빚어낸 섬진강의 풍...
이홍식 기자  2018-11-07
[전북1000리길] 옛길을 휘감고 도는 ‘천상계곡의 정수’
올해는 전라도 탄생 천년이 되는 해다. 천년을 이어온 역사와 전통문화, 생태자연은 우리의 자부심이자 경쟁력으로 그 흔적은 고스란히 ‘길’ 위에 새겨져 있다. 긴 세월을 이고 묵묵히 제 자리를 지켜온 ‘길’. 전라북도는 ‘전북 천리 길’을 선정하고 그 ...
김동성 기자  2018-11-05
[전북1000리길] 계절마다 농익은 '매력' 길목마다 스민 '배려'
올해는 전라도 탄생 천년이 되는 해다. 천년을 이어온 역사와 전통문화, 생태자연은 우리의 자부심이자 경쟁력으로 그 흔적은 고스란히 ‘길’ 위에 새겨져 있다. 긴 세월을 이고 묵묵히 제 자리를 지켜온 ‘길’. 전라북도는 ‘전북 천리 길’을 선정하고 그 ...
김동성 기자  2018-10-29
[전북1000리길] 이야기 한아름 품은 장금의 고향길 거닐어볼까
장금리는 옥정호라고 하는 1급수의 호수가 산 정상에 생김으로 해서 유명해졌다. 그러나이 마을은 이미 오래 전 의녀로서 이름을 떨친 대장금이 살았던 마을이기도 하다.장금이는 떨어지지 않는 발걸음을 옮겼다. 물론 혼자 가는 길은 아니지만 어머니를 홀로 두...
정성우 기자  2018-09-16
[전북1000리길] 천년고개 숲길에 쓴다 "우리 사랑도 영원히···"
▲ 1코스(8km) : 정읍사(망부석) 공원 → 천년고개 → 두꺼비 바위 → 언약의 길 →월영내륙습지(산지형) → 문화광장▲ 2코스(6km 순환형) : 문화광장→ 내장산조각공원 → 내장산단...
정성우 기자  2018-09-09
[전북1000리길] 숱한 역사의 부침에도 굳건한 천혜의 요새
교룡산성 둘레길은 교룡산성 아래 쪽 산허리를 휘감아 도는 8.3km의 순환형 도보길이다 남원 서북쪽(산곡동)에 우뚝 솟은 교룡산을 에둘러 싸고 있는 교룡산성은 수많은 역사의 부침에도 불구하고 현재까지도 그 형태가 잘 남아 있어 한국 성곽 연구에 소중한...
김수현 기자  2018-09-03
[전북1000리길] 마을 '수호신' 비호 아래 만발한 '국악'
지리산둘레길 2코스는 남원시 운봉읍 동천리와 남원시 인월면 인월리를 잇는 9.9km의 지리산길이다. 운봉-인월 구간은 오른쪽으로 바래봉, 고리봉을 잇는 지리산 서북 능선을 조망하고 왼쪽으로는 고남산, 수정봉으로 이어지는 백두대간을 바라보며 운봉고원을 ...
김수현 기자  2018-08-27
[전북1000리길] 옛길에 흐드러진 '향그런 서정'
지리산둘레길 1코스는 남원시 주천면 장안리 외평마을과 남원시 운봉읍 서천리를 잇는 14.7km의 지리산둘레길이다. 본 구간은 지리산 서북 능선을 조망하면서, 해발 500m 운봉고원의 너른 들과 6개 마을을 잇는 옛길과 제방길로 구성된다. 이 구간은 옛...
김수현 기자  2018-08-20
[전북1000리길] 도원경 속 '도깨비 잔치’
긴 장(長) 물 수(水), 물이 길게 흐르는 지역이라 하여 붙여진 장수군은 금강의 발원지이며, 생태문화의 중심지 뿐만 아니라 남덕유산(1,507m)과 장안산(1,237m) 군립공원의 계곡계곡마다 훌륭한 산림환경자원을 자랑하고 있다.장수 마실길 경로는 ...
엄정규 기자  2018-08-13
[전북1000리길] 호남·충청의 젖줄 '새나라'의 마중물 되다
금강첫물 장수 뜬봉샘 생태길은 뜬봉샘 생태공원에서 출발해 뜬봉샘을 반환점으로 다시 수분마을로 내려오는 약 4km 구간으로 삼림욕을 즐길수 있는 울창한 숲과 서너명이 손을 잡고 함께 걸을 수 있는 임도길이 잘 다듬어져 있다.장수군 장수읍 수분리 소재에 ...
엄정규 기자  2018-08-06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9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