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에 수돗물은 안전할까? 전주 수질검사 '적합' 판정

유승훈 기자l승인2017.08.10l5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최근 연일 이어지고 있는 기록적인 폭염에도 전주시민들이 마시는 수돗물은 매우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주시 맑은물사업본부(본부장 김태수)는 하절기 특별 수돗물 수질점검 결과 각 급수과정별 모두 먹는 물 수질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판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전주시에 공급되는 수돗물의 상수원인 용담호와 정수처리시설 고산정수장, 배수지, 가정 수도꼭지 150개소 등 각 급수과정별 시료를 채수, 국가공인 먹는물 수질 검사기관을 통해 실시됐다.
특히, 용담호 상수원수의 수질을 36개 항목까지 세밀하게 종합 분석한 결과, 화학적산소요구량(COD)이 2.3ppm으로 나타났고, 납과 비소, 수은, 카드뮴 등 유해중금속류는 검출되지 않았다.
또한, 녹조현상 진행 상태를 알 수 있는 ‘클로로필a’ 항목 실험에서도 ‘무 검출’ 결과가 나와 용담호가 맑고 깨끗한 청정 1급수의 수질상태를 유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유승훈기자


유승훈 기자  9125i14@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40]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7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