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익산장애인영화제 “함께 걷자, 꽃길” 개최

김종순 기자l승인2017.09.14l8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장애인에 대한 인식과 인권개선을 위한 2017 익산장애인영화제가 오는 17일부터 20일까지 4일동안 펼쳐진다.

익산시(시장 정헌율)는 원광대학교 사범대학 중등특수학과와 마노앤마노 동아리 학생들과 익산장애인종합복지관, 익산공공영상미디어센터가 함께 준비한 영화제가 실시된다고 14일 밝혔다.

영화제는 어떻게 하면 더 많은 사람과 재밌게 이야기하고 즐길 수 있는 영화제를 만들까 오랜 고민 끝에 열다섯 개의 작품이다.

영화제 첫날 상영되는 ‘기적의 피아노’는 엄마의 노래 소리를 듣고 세 살 때부터 스스로 피아노를 익히며 천재 피아니스트라 불리던 선천적 시각장애인 예은이의 이야기다.

TV 출연 후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으며 일약 스타가 되었지만 그 후의 이야기는 전해지지 않았다. 영화를 통해 기적 같은 예은이의 뒷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익산공공영상미디어센터에서 장애인들과 미디어교육을 통해 제작한 뜻깊은 영화 ‘우리들의 목소리’, ‘파이팅’, ‘하모니’는 둘째 날 상영된다. 장애인당사자가 스스로 기획, 각본, 촬영, 편집까지 모든 과정에 참여하여 영상을 통해 자신들의 삶을 솔직하게 담아내려 노력했고 감독과의 대화 시간도 마련한다.

하자직업장학교 공연팀 청각장애인 소라와 친구들이 3년간 서로 함께 맞춰가며 활동했던 모습을 담은 ‘친구들’, 쿡방에 나온 맛집을 찾아가기 위해 긴 여정을 떠나는 뇌병변 1급 장애인 석중의 이야기 ‘그거 먹어봤니?’도 감독을 초청해 영화에서 다 보여줄 수 없던 다양한 이야기를 나눠본다.

황기상 계장은 “장애인의 삶을 간접적으로 체험해 볼 수 있는 여러 부대행사와 추첨을 통해 선물을 받을 수 있는 퀴즈 이벤트에 시민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익산=김종순기자.soon@


김종순 기자  soonkim2234@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40]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7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