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심으로 돌아가 정론직필 신문 만들 것"

박세린 기자l승인2018.06.07l14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라일보가 창간 24주년을 맞았다.

전라일보(회장 유춘택)는 7일 오후 전주 완산구 전동 본사 2층 편집국에서 전 직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간 24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국민의례, 기념사, 떡 케이크 자르기 등의 순으로 이뤄진 이날 기념식에서 전 직원들은 창간 당시의 초심으로 돌아가 정론직필의 신문을 만들 것을 다짐했다.

유동성 사장은 “전라일보가 벌써 24살이 되었다”며 “좋은 일도, 궂은일도 많았고 시련도 많았지만 전 직원들이 노력해서 여기까지 온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계속해서 언론 시장이 위축되고 가운데 앞으로 어떻게 만들어나갈 것인가에 대한 성찰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생각한다”며 “작은 일이라도 회사에 힘을 보탠다는 생각으로, 직원 한 명 한명이 최선을 다해줄 것을 간곡히 당부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전라일보는 '전북 제일시대를 열자‘라는 슬로건으로 지난 1994년 창간, 올해로 24주년을 맞았다./박세린기자․iceblue@

 

 

 

 


박세린 기자  iceblue920@nate.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040]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8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