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와 자연, 사계절 따스함 듬뿍

● 김도수 동시집 <콩밭에 물똥> 이병재 기자l승인2019.11.11l12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김도수 시인의 동시집 <콩밭에 물똥>이 ‘푸른사상 동시선 55’로 출간됐다.
  수제비를 너무 많이 먹은 탓일까. 친구네 콩밭에 실수를 하고 콩잎으로 살짝 덮어 놓았다는 재미있는 표제작을 비롯하여 별똥별, 올챙이, 반딧불이와 같이 시골 생활을 함께하는 자연 친구들이 뿜어내는 청량함도 즐겁다.
  <콩밭에 물똥>은 자연이 뿜어내는 사계절을 노래한 평화로움과 따스함이 듬뿍 담긴 동시집이다. 마치 맑고 푸른 가을 하늘에 밀려오는 파도 구름과 총총 빛나는 밤하늘의 샛별을 바라보는 평온한 기분이 느껴진다. 물속에는 병원이 없으니 물고기들이 아프지 않게 공장과 양식장에서 더러운 물을 흘려보내지 않기를 바라는 어린이의 따스한 마음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동시집이다.
  더불어 햇빛과 바람, 물과 흙을 양분으로 삼아 꽃을 피우는 식물처럼, 우리 아이들도 꿈과 희망을 갖고 무럭무럭 자라기를 바라는 시인 마음이 작품마다 녹아 있다.
  임실 출생. 산문집 <섬진강 푸른 물에 징·검·다·리> <섬진강 진뫼밭에 사랑비>, 시집 <진뫼로 간다>를 냈다. 월간 <전라도닷컴>에 ‘진뫼마을 도수네’를 연재하고 있으며, 최명희문학관 상주작가로 활동하고 있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9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