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대 의원, NGO모니터단 선정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김형민 기자l승인2020.12.21l3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더불어민주당 신영대(군산)의원이 21일 국정감사NGO모니터단이 선정하는 2020년도 국정감사 우수 국회의원(국리민복상)에 선정됐다.

이로써 신 의원은 21대 국회 국정감사에 대한 중간평가에서 모니터추천으로 빛난 초선의원으로 선정된 데 이어 종합평가에서도 우수의원의 영예를 안았다.

270여개 시민사회단체가 참여하는 국정감사NGO모니터단은 22년 전통의 국정감사 전문 모니터단으로 온라인 등으로 1천여 명이 국정감사 전 과정을 꼼꼼하게 모니터링하고 각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들의 정밀·종합평가를 거쳐 매년 우수의원을 선정·시상하고 있다.

신 의원은 올해 국정감사에서 배달의민족과 같은 온라인 플랫폼 사업자들이 생필품까지 낱개 판매하는 등 골목상권을 위협하는 문제, 상생협력법 관련 소송에서 정부 패소로 만들어진 판례 개정의 필요성, 상생법을 위반하였으나 과태료만 납부하고 법률을 위반하고 있는 외국계 기업의 문제 등을 지적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등 민생·경제 현안들에 대한 이해도 높은 정책질의를 펼쳤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신 의원은 또, 목재펠릿 공장의 미세분진으로 인해 발생한 군산항 화재 사고를 꼽으며, 여전히 산업현장에서의 발전용 연로사용과 탄소배출 문제가 심각하다는 점도 지적했다. 이어 새만금 지역의 풍부한 신재생에너지를 활용해 탄소발생을 줄이고 친환경 산업단지를 구축하는 등의 정책 대안을 제시하며 지역 현안과 밀접한 내용을 질의에 대폭 반영했다.

이 밖에도 수소충전소 인프라 구축이 핵심기술 국산화 부진 탓에 지연되고 있다는 점 등을 날카롭게 파고들어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계획 등 국정과제 정책을 뒷받침하지 못하는 기관의 안이한 대응에 경종을 울리면서 국감을 정책국감으로 이끌었다는 평가도 받았다.

신 의원은 “성원해 주신 시민과 국민들에 대한 도리라고 생각해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한 것이 좋은 평가로 이어진 것 같다”면서 “앞으로도 시민과 국민 섬기는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김형민기자.bvlgari@

 

 

 

 

 

 

 

 


김형민 기자  jal74@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21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