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청 권영준 선수, 올림픽 펜싱 동메달 획득 ‘쾌거’

- 펜싱의 메카 익산 빛낸 자랑스러운 선수 - 김익길 기자l승인2021.08.03l13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익산시청 소속 권영준 선수가 2021 도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남자 에페 대표팀(권영준, 송재호, 마세건, 박상영)단체전에 출전해 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권영준 선수는 대표팀 맏형으로서 경기에서 지고 있는 상황에서 동점을 만들어내면서 빛나는 승리의 결과를 이끌어 낸 주인공이다.

권영준 선수는 펜싱 국가대표로서 첫 출전하는 올림픽에서의 메달 획득은 오랜 기다림과 간절한 바람이었다. 매 순간 최선을 다한 결과 심적인 부담감을 떨쳐버리고 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최초 펜싱 에페 단체전 동메달을 획득하는 큰 성과를 거뒀다.

정헌율 시장은 “스포츠 명품도시 익산시를 빛낸 권영준 선수에게 축하한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며“앞으로도 대한민국과 전라북도와 익산시의 명예를 드높이는 멋진 선수로서 국위선양을 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권영준 선수는 2018년 캐나다 벤쿠버 월드컵펜싱선수권대회 단체점 동메달, 2018년 독일 하이덴만 월드컵펜싱선수권대회 단체전 금메달, 2018년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에페 단체전 동메달, 2020년 펜싱국가대표 선수 선발전 1위 등의 성적을 거두며 세계적으로 명성을 떨치고 있다.

/익산=김익길기자·kimtop1210@


김익길 기자  kimtop1210@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익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법인명 : (주)전라일보  |  제호 : 전라일보  |  등록번호 : 전북 가 00003  |  등록일 : 1994-05-23  |  발행일 : 1994-06-08  |  발행인 : 유현식
편집인 : 유현식
전라일보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