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4대·25대 전주예수병원장 이·취임식

제25대 신충식 병원장 취임 후 “환자 제일주의” 강화 행보 하미수 기자l승인2022.06.26l14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제24대·25대 전주예수병원장 이·취임식(사진 전주예수병원 제공)

전주예수병원은 제24대 병원장 이임식 및 제25대 병원장 취임식을 진행했다.

지난 24일 진행된 이·취임식은 신정호 대한예수교장로회 직전 총회장, 이충일 전북기독교총연합회장, 김동하 전주시기독교연합회장, JTV 한명규 대표이사, 도의회 최찬욱 전라북도의회 의장, 전주병원 김종준 의료원장, 예수대학교 김찬기 총장, 전주대학교 박진배 총장, 한일장신대학 채은하 총장 등 주요 내·외 귀빈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행사는 임현희 목사((재)예수병원 유지재단 이사)의 기도를 시작으로 임기수 목사((재)예수병원 유지재단 이사장)의 설교, 제24대 김철승 병원장의 이임사 및 제25대 신충식 병원장의 취임사, 내빈소개로 순서로 진행됐다.

임기수 목사(예수병원 유지재단 이사장)는 “예수병원이 진료와 선교가 조화를 이룬 지역 거점 병원으로 발돋움해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이후 제25대 신충식 병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예수병원은 전북도민들이 기대하는 요구에 따라 환자 중심의 선진 의료를 최우선 목표로 실천하기 위해 우수 의료진 확보, 최신 의료장비 및 의료시스템 구축 등 예수병원 직원들과 함께 새로운 도약의 기틀을 마련하겠다"면서 “우리는 선교병원의 정체성을 가지고 환우를 진료하고 섬기며 이 결과가 하나님의 사랑과 이웃 사랑을 실천하는 일로 귀결되어 진료와 선교적 소명이 조화가 이루는 병원이 되도록 최선을다하겠다”고 밝혔다.

신충식 병원장은 1969년생으로 전북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후 같은 대학원 석사학위를 취득했으며 1994년에 예수병원에 입사, 인턴과 레지던트 수련과정을 마쳤다.

서울 아산병원 인공슬관절 센터 연수, 미국 루이지애나 튤레인 대학병원 정형외과 해외연수를 거쳐 서울대병원 의료경영 고위과정(AHP)을 수료했다.

정형외과 과장 시절 선천적으로 오른쪽 다리가 기형인 청년을 필리핀에서 국제의료협력단 초청으로 수술과 의족 착용을 진행, 필리핀 청년에게 새 삶을 선물한 일화를 가지고 있다.

이후 임상과장 총무와 주임과장을 거쳐 기획조정실 차장을 역임했다.

현재 정형외과 호남 슬관절 지회 부회장과 호남 견주관절 지회 이사, 대한 정형외과 국문학회지 편집위원이며 ‘쇄골 간부 복합 골절에서 재건 금속판과 21G 강선을 이용한 수술적 치료’외 12편 논문을 발표하여 학술적으로도 적극적인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하미수 기자·misu7765@


하미수 기자  misu7765@daum.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법인명 : (주)전라일보  |  제호 : 전라일보  |  등록번호 : 전북 가 00003  |  등록일 : 1994-05-23  |  발행일 : 1994-06-08  |  발행인 : 유현식
편집인 : 유현식
전라일보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