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탄소산업 인재양성 나선다

탄소융합산업연구조합, ㈜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 등과 협약 이재봉 기자l승인2022.01.18l4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탄소융합산업연구조합(이사장 유영목), (주)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대표이사 안현수)와 탄소복합재 분야 산학협력 및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전북대학교는 지난해부터 5년간 산업통상자원부의 지원을 받아 ‘탄소복합재산업 전문인력양성사업’(총괄책임자 오명준 교수)을 통해 탄소복합재 기술 국산화.고도화를 위한 산업기술 혁신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지난 1월 3~14일 2주간은 컨소시엄 기업인 (주)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 기술연구소 전주분원에서 사업참여 학생연구원을 대상으로 탄소복합재 구조해석 소프트웨어 집중교육을 진행한 바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산업 수요형 석박사 교육과정 공동 개발과 실무형 전문인력 양성 및 고용 등에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복합재 산업에서 핵심 연구역량을 보유하고 있는 (주)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와 탄소소재 융합산업 산학연관 협력 네트워크의 강점을 가진 탄소융합산업연구조합과의 협업을 통해 혁신인재 양성에 큰 시너지가 기대된다.

사업 총괄책임을 맡은 오명준 교수는 “이번 업무협약을 기점으로 탄소복합재 분야의 긴밀한 산학협력 기반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탄소복합재산업 전문인력양성사업의 배출 인재들이 탄소복합재 기술의 국산화⋅고도화의 새로운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과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는 중공업 분야의 핵심 엔지니어링 기술을 바탕으로 설계, 해석, 시험 및 제품 개발 분야에 뛰어난 솔루션을 제공하며 2013년 창업 이래 초고속 성장을 하고 있는 기업이다.

다양한 연구개발 과제를 통해 복합소재 분야의 ‘설계 해석 기술’, ‘제작 공정 기술’, ‘Repair 기술’ 등의 개발을 추진해 왔으며, 자회사인 ANH Systems를 통해 ‘시스템 및 소프트웨어 개발’ 및 ‘무인기 특화 임무장비 제조 및 무인기 운용’ 등으로 사업 범위를 확장해 나가고 있다. 


이재봉 기자  bong019@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법인명 : (주)전라일보  |  제호 : 전라일보  |  등록번호 : 전북 가 00003  |  등록일 : 1994-05-23  |  발행일 : 1994-06-08  |  발행인 : 유현식
편집인 : 유현식
전라일보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