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말레이, 중요한 경제 파트너"...FTA추진-할랄MOU 성과

한·말레이 비즈포럼 참석 "한반도 비핵화되면 경협 폭 넓어져" 최홍은기자l승인2019.03.14l3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현지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에서 열린 한·말레이시아 비즈니스 포럼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신남방정책의 전략적 동반자로서 말레이시아와의 경제협력 중요성을 강조하고 “양국은 서로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파트너로 지금까지의 협력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함께 미래를 열어가자”고 제안했다.

말레이시아 국빈방문 마지막 날인 이날 문 대통령은 한·말레이시아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해 “말레이시아의 동방정책과 한국의 신남방정책이 ‘강이 합류하는 곳’, 이곳 쿠알라룸프르에서 한 줄기 더 큰 강물로 만나 힘찬 물길을 이루게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미래 산업분야 협력 고도화를 통한 4차 산업혁명 시대 공동 대응 △지속 가능한 사람중심 사회 인프라 조성 협력 △글로벌 할랄시장 공동 진출을 위한 협력 가속화 등 3대 경제 협력 방안을 제시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가 이뤄지면 양국 간 경제협력 폭은 더욱 넓어질 것이고, 경제인 여러분에게도 더 많은 기회가 열릴 것”이라고 강조했다.

포럼에는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등 우리측에서 88개사 경제사절단과 다렐 레이킹 통상산업부 장관을 비롯한 말레이시아 주요 부처 각료와 기업인 250여명 등 총 450여명이 참석했다.

말레시아 일정을 마친 문 대통령은 페이스북을 통해 할랄 공동진출 양해각서 채결과, 한·말레이시아 FTA(자유무역협정)을 추진하기로 한 것을 의미 있는 성과로 꼽았다.

이날 오후 문 대통령은 우리 대통령으로 10년 만에 캄보디아를 찾아 동포간담회에 이어 훈센총리 부부와의 친교만찬으로 국빈방문 일정에 돌입했다.

/청와대=최홍은기자·hiimnews@


최홍은기자  hiimnews@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9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