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체육회, 전국소년체전 성공 개최 ‘구슬땀’

25~28일까지 도내 시군 개최 훈련 선수들 방문 격려·지도 이병재 기자l승인2019.05.19l13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라북도체육회가 미래 한국 체육을 이끌 꿈나무들의 대축제인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19일 전북체육회에 따르면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익산 등 도내 14개 시·군에서 펼쳐지는 소년체육대회를 역대 최고의 대회로 만들기위해 휴일도 반납한 채 막바지 점검이 한창이다.
  최형원 도 체육회 사무처장을 비롯한 전 직원들은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4.25~28), 제56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5.10~12) 등 잇달아 개최 된 굵직굵직한 대회를 치르느라 녹초가 될 법도 하지만 지친 기색 없이 소년체육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이는 지난해 도내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전북 체육의 위상을 대내외적으로 드높인만큼 이번 소년체육대회 또한 성공적으로 치러 ‘품격 높은 전북, 체육 선진도’의 이미지를 전국 시·도 선수들과 지도자, 관람객 등에게 심어주기 위함이다.
  이에 하루가 멀다 하고 맹훈련중인 선수들을 방문, 격려·지도하고 있고, 각 종목별 경기장 시설 점검과 진행(준비)사항을 지속적으로 살피고 있다.
  또 한 치의 오차도 발생하지 않도록 물품(비품)과 용기구, 전산장비 설치 여부도 꼼꼼히 확인하고 있다.
  아울러 대회운영본부와 심판대기실, 도핑실 등 각종 용도실 점검, 종목별 의료지원 현황, 진행(보조)요원 확인 등 전 직원들이 각 자 맡은 업무를 차질없이 수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전라북도와 전북도교육청, 전북경찰청, 14개 시·군 등 유관기관과 협업체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대회 출전하는 선수들의 부상을 방지하기위해 선수트레이너를 경기장에 파견시킬 예정이다.
  최형원 도 체육회 사무처장은 “소년체육대회를 문화체전, 참여체전, 경제체전, 안전체전, 희망체전으로 치르기위해 밤낮없이 활동하고 있다”며 “전북을 찾는 모든 사람들이 불편이 없도록 대회를 철저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체육회는 최근 ‘전국소년체육대회 대비 종목단체 총감독 간담회’를 익산실내체육관 전북종합상황실에서 열고 막판 훈련 점검 등을 논의했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9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