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성당, 건립 130주년 미디어 아트쇼 공연

이병재 기자l승인2019.11.13l12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130년 역사를 지닌 전동성당 본당 내부가 문화관광공간으로 개방된다.
  ㈜써티데이즈(대표 송대규)와 전동성당은 오는 29일과 30일 전동성당 본당 내부에서 미디어 아트 쇼 ‘빛의 성당 FIAT LUX(빛이 있으라)’를 선보인다.
  전동성당 본당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미디아 아트 쇼 ‘빛의 성당 FIAT LUX’는 지난해 풍남문과 전동성당 외벽에서 선보인 미디어 파사드 공연의 시즌2 성격으로, 곡선의 미가 담긴 전동성당의 아치형 천장을 스크린 삼아 상하좌우 180도 파노라마 뷰로 구현해낸 공연이다.
  이 공연은 바티칸 시국 시스티나 성당에 그려진 미켈란젤로의 천장화(La volta, 일명 천지창조)에서 모티브를 얻어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작품이다.
  특히 이번 빛의 공연으로 비잔틴 요소를 혼합한 로마네스크 양식의 웅장함을 간직한 문화와 예술의 아이콘으로 손꼽혀온 전동성당이 건립 130주년을 맞아 처음으로 본당이 시민과 여행객을 위한 문화관광 공간으로 개방될 예정이다.
  총 7막으로 구성된 이번 공연은 15분간 진행되며, 오후 7시 30분과 8시, 8시 30분 하루 3차례, 총 6회에 걸쳐 진행된다.
  전주시 관계자는 “전동성당의 유구한 문화와 전통을 미래형 첨단기술을 활용해 현대예술로 승화시킨 이번 미디어 아트 쇼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전주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지역특화 관광콘텐츠로 자리매김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Copyright © 2019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