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부안지역 선거대책위, 지방선거 출정식 개최

최규현 기자l승인2022.05.19l9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더불어민주당 부안지역 선거대책위원회는 19일 부안터미널 사거리에서 6·1 지방선거 출정식을 갖고 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이날 출정식에는 이원택 국회의원을 비롯해 권익현 부안군수 후보와 김정기 전북도의원 부안선거구 후보, 문찬기 부안군의회 의장과 부안군의회 의원, 민주당원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각오를 다졌다.

특히, 이병학 (전)부안군수와 임기태 (전)부안군의회 의장이 총괄선대위원장직에 김선곤 (전)부안군의회 의장과 장석종 전의장, 오세웅 전 의장 및 김상곤 (전)부안군수 예비후보자가 공동선대위원장직에 합류해 이번 선거를 진두지휘 할 방침이다.

그리고 출정식에서는 부안지역 선거대책위원회 임원과 위원에 대한 임명장 수여식도 함께 열려 본격적인 선거운동의 시작을 알렸다.

출정식에서는 지속 가능한 미래 100년 부안발전을 위해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이 자리에서 이원택 국회의원은 “더불어민주당 부안군 선거구 후보들이 권익현 부안군수 후보를 중심으로 똘똘뭉쳐 이번 선거를 압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익현 후보는 “4년 전 부안군민들께서는 새로운 부안을 위해 저를 선택해 주셨다.”며“지난 4년 많이 준비하고 씨앗을 뿌리고 줄기가 올라오고 있다.”고 강조했다.

권 후보는 또 꽃을 피울수 있도록 능력 있는 재선 군수가되어 부안의 대도약시대를 열겠다고 말하고 이번 지방선거는 다선에 도전하는 후보는 물론 선거에 처음 출마하는 정치신인 후보 모두 승리 할 수 있도록 원팀으로 힘을 모으자며 표심을 공략했다.

마지막으로 이병학 총괄 선대위원장은 ”권익현 후보가 민선7기 부안군수로 재임하면서 부안군 예산이 4000억원에서 7000억원대로 급증했다“며”부안발전을 위해 권익현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을 적극 지지해 달라“고 강조했다.


최규현 기자  cky7852@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전라일보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5038]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전라감영로 75  |  대표전화 : 063)232-3132  |  팩스 : 063)284-07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 동 성
법인명 : (주)전라일보  |  제호 : 전라일보  |  등록번호 : 전북 가 00003  |  등록일 : 1994-05-23  |  발행일 : 1994-06-08  |  발행인 : 유현식
편집인 : 유현식
전라일보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전라일보. All rights reserved.